바로가기


대전광역시의회

제237회 개회식 본회의(2018.03.20 화요일)

기능메뉴

회의록검색
  • 크게
  • 보통
  • 작게
닫기

맨위로 이동


대전광역시의회

×

본문

제237회 대전광역시의회(임시회)

대전광역시의회본회의회의록
개회식

대전광역시의회사무처


일시 : 2018년 3월 20일 (화) 오전 10시


제237회 대전광역시의회(임시회) 개회식순

1. 개식

1. 국기에 대한 경례

1. 애국가 제창

1.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1. 폐식

(사회 : 총무담당관 지송하)


(10시 05분 개식)

○총무담당관 지송하 지금부터 제237회 대전광역시의회 임시회 개회식을 시작하겠습니다.

먼저, 국민의례가 있겠습니다.

국기에 대한 경례입니다.

모두 자리에서 일어나 단상에 있는 국기를 향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일동기립)

(국기에 대한 경례)

다음은 애국가 제창을 하겠습니다.

녹음반주에 맞추어 힘차게 1절을 불러주시기 바랍니다.

(애국가 제창)

이어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올리겠습니다.

(일동묵념)

모두 자리에 앉아주시기 바랍니다.

(일동착석)

다음은 김경훈 의장께서 개회사를 하시겠습니다

○의장 김경훈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동료의원 여러분!

이재관 시장권한대행님과 설동호 교육감님을 비롯한 관계공무원 여러분!

생명이 움트는 3월을 맞아 건강하신 모습으로 다시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비회기 중에도 입법활동을 위한 자료 수집과 토론회 개최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주신 동료의원님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시장 공백이라는 매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사명감과 책임감으로 본연의 업무에 충실해 주신 공직자 여러분의 노고에도 심심한 위로와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부터 15일간 열리는 제237회 임시회에는 50건의 일반안건 처리 등이 예정되어 있습니다.

안건을 심의함에 있어서 시민의 뜻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생산적인 의회 운영에 심혈을 기울여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이제 3개월 후면 제7대 후반기 의회도 대장정의 막을 내리게 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열린 의회를 표방하며 숨 가쁘게 달려온 시간들이었지만 늘 응원하고 관심 가져주시는 시민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행복하게 일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습니다.

스물두 분의 의원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늦은 밤까지 불 밝히며 사무실에서 혹은 현장을 누비며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 주셨고, 날카로운 시정질문과 소신 있는 5분 자유발언 등을 통해 시민의 뜻을 제대로 수렴하고 반영하기 위해 힘써준 결과 시민단체와 언론으로부터 긍정적인 의회상을 구축했다는 평가도 받았습니다.

동료의원이자 의장으로서 제7대 의회 후반기 동안 의장직을 무탈히 수행할 수 있도록 믿고 지지해 주신 의원님들께 진심으로 고맙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한편으로 유성복합터미널 건립, 국립철도박물관 유치, 도안 갑천친수구역 조성사업 등 아직 해결되지 못한 현안들에 대해서는 마음 한편이 무겁습니다.

기본이 바로서지 않으면 아무리 큰 성과를 이룬다 해도 모래성 위에 지은 집에 지나지 않음을 최근 여러 사안들을 지켜보며 다시금 깨닫게 됩니다.

남은 임기 동안 원칙과 소신, 기본을 지켜가면서 시민 여러분과의 약속사업이 제대로 이행되고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존경하는 동료의원 여러분!

스물한 분의 의원 여러분께 이번 회기는 임기 중 마지막 임시회라는 점에서 만감이 교차하실 것입니다.

4년 동안 정말 수고 많으셨고 끝까지 책임을 다하려 애써주신 진심에도 큰 박수를 보냅니다.

준비하고 계시는 6·13 지방선거에서 소원하시는 목표를 꼭 이루시기를 두 손 모아 기원드립니다.

양 수레바퀴의 하나이자 견제와 균형의 파트너였던 이재관 시장권한대행님을 비롯한 공직자 여러분들과 설동호 교육감님을 비롯한 교육가족 여러분께서도 그동안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스물한 분의 의원님들을 대신해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시민주권시대는 다시는 후퇴하거나 번복되지 않을 역사의 대명제입니다.

사람은 바뀔 수 있겠지만 민의의 전당으로서 우리 의회는 계속해서 이 자리를 지키고 있을 것임을 약속드립니다.

희망찬 새봄, 우리 150만 시민 여러분 가정에 늘 건강과 평안이 가득하시길 빕니다.

감사합니다.

○총무담당관 지송하 이상으로 개회식을 마치고 이어서 제237회 대전광역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가 개의되겠습니다.

(10시 13분 폐식)

맨위로 이동

페이지위로